• 전체보기
  • 중남미
  • 아프리카
번호 제목 닉네임 댓글 작성일 조회
327
241차 하미팀장님과 함께한 남미여행
팀장님~~~~ 벌써 귀국한지 2주가 다되어가는데 이제야 후기를 남기네요ㅎㅎ독특한 인원구성으로 출발...
241차 고한슬 1 2020-02-20 290
326
남미의 매력이 빠져버린 234차 남미 투어 후기
남미는 항상 저의 위시리스트였지만 여러가지 이유로 망설이던 와중 즉흥적으로 결정해버린 남미여행. 혼자...
Hojung 1 2020-02-15 358
325
242차 중미여행
오지투어와 함께한 남미여행과 중미여행. 오지투어와는 2018년  남미여행때부터 인연을 맺었습니...
조승현 242차... 1 2020-02-12 309
324
238차 남미 세미팩 with 페페
무슨 사진일까요..?기억나십니까? 우유니 소금사막 2일차 숙소에서 충전 전쟁중인..ㅋㅋ238차 우리팀이 이...
김보영 2 2020-02-12 381
323
240차 남미23일 소피아팀 후기
2020년 1월1일 출발했던 우리 소피아팀원님들 모두들 이제 일상으로 복귀하셨겠네요.어르신으로 불리셨던 ...
손정희(240차... 1 2020-02-10 259
322
235차 할리시 팀장님과 41일
떠나기 전에는 너무 길다고 생각했는데 집으로 돌아와보니 짧았다고 느껴지고 정들었던 팀원들이 ...
서민성 235차 1 2020-02-10 304
321
남미 세미팩 29일을 마치고...
'2019.12.31일 출발 남미 세미팩'을 다녀왔습니다.우선 팀장님 '뻬뻬' 고마웠습니다.잔소리 없이 꼭 필요한...
이용길 2 2020-02-09 328
320
235차 할리시팀장과 함께한 남미 리얼배낭 41일
언제이던가~고교시절 그토록 정열적인 지리선생님이 본인도 김찬삼교수처럼 세계일주하고싶다고~허나 몸이 ...
이석규 1 2020-02-09 248
319
2020년 새해 남미여행
딸아이가 태어나면서 해외 아동 후원을 시작하게 되었는데바로 그 아이가 사는 나라가 볼리비아였습니다.그...
238차 정주영 1 2020-02-08 241
318
아프리카 14차 팀원분들과 즐거운 추억을 회상하며
안녕하세요!  벌써 귀국한지 2주가 됐네요..설 연휴, 입춘이 지나고 낼 모레가 보름이래요.이...
김석규(아프... 2 2020-02-06 364
317
남미 여행
긴 여정을 끝내고 하루를 집에서 자고 눈을 떠보니까 언제 다녀 왔는지 까마득한 옛날 같아요. 일상 생활로...
이송균 240차 1 2020-02-05 227
316
야생동물을 발견하고 만나는 즐거움이 연속!
  아프리카 여행의 아름다움은 뭐니뭐니해도 자연에서 야생동물을 만나는 즐거움이겠죠. 텔레비...
하재영 1 2020-02-03 238
315
230차 남미리얼배낭 41일을 다녀와서
 안녕하세요? 김성인입니다.벌써 여행 다녀온 지가 2주일이 되었네요~   레오팀장님을 비롯하...
230차 남미리... 1 2020-02-03 328
314
아주 긴 꿈같았던 여행 모두 감사합니다.
여러분, 안녕하세요. 저는 주말에 들어와서 아직 현실적응중입니다.  모두들 그러시겠지만 눈으...
이형미 아프... 2 2020-01-30 293
313
아프리카 14차 박진오팀장과 11명, 최곱니다~!
  아프리카 14차 박진오팀장과 11명의 팀원 여러분들~!여독은 다 풀리셨나요?6개월 동안 '동물의 왕국...
14차 우선실 2 2020-01-29 1027
312
돌도 옮긴다.. 와트호그의 아프리카 후기
꿈은 이루어진다고..196차로 남마 여행을 다녀온 뒤 사진정리와 여행기를 끝내고는, 세계지도 옆에 오지투...
김경옥 (13차... 1 2020-01-27 230
311
[230차 리얼배낭] Leo 팀장님 그라시아스 :’)
여행에서 돌아온 지 3일째 남미에서 적응할만하니 집에 갈 시간 이더라고요 그래서 그런지 한국에서의 낮과...
차예령 1 2020-01-17 272
1  2  3  4  5  6  7  8  9  10 

TODAY
  • 공지사항
  • 자주하는 질문
  • 질문과 답변
  • 여행 설명회
  • 오시는길
  • 부산지사 오픈